교육계소식

서울여대와 노원구청이 함께한 ‘2018 노원여성 아카데미’ 수료식 6일 개최

입력 : 2018-12-06 17:50:49 정승아인턴 기자

 





 

서울여대는 서울여대 미래교육단이 15기 노원여성 아카데미수료식을 서울 노원구 서울여대 50주년기념관 국제회의실에서 6() 오전 11시 개최했다고 밝혔다.

 

노원여성 아카데미는 서울여대에서 2012년도부터 노원구청의 위탁을 받아 진행되었으며, 대학의 교육 인프라를 활용하여 지역 주민 여성들에게 유익한 교육을 제공하는 평생교육 프로그램이다.

 

아카데미에는 노원여성리더의 소확행 찾기를 주제로 총 48명의 지역 주민이 수강생으로 참여했으며, 104일부터 6일까지 10주 동안 매주 목요일 오전 10시 서울여대에서 진행됐다. 이 프로그램은 건강 미술 역사 패션 등 다양한 형태의 그룹활동과 체험활동 등 참여수업 중심으로 이루어졌고, 수업 후에는 여러 분야의 교수와 연구원들과의 멘토링도 진행됐다.

 

특별히 올해에는 공동 프로젝트 일환으로 손뜨개 머플러프로젝트를 진행하였으며, 노원여성 아카데미 수강생뿐만 아니라 서울여대 여직원들도 참여하여 80여개의 머플러를 완성했다. 완성된 목도리는 지역 독거노인을 위해 기증될 예정이며, 이날 행사장에서 기증 전달식도 함께 가졌다.

 

수료식에는 전혜정 서울여대 총장을 비롯하여 오승록 노원구청장 및 노원구청 관계자들이 참석해 수강생들을 격려했다.

 

전혜정 서울여대 총장은 수료식에서 축하의 인사와 함께 노원구청과 우리대학이 오랜 연대감으로 6년 동안 이어온 이 프로그램을 통해 대학이 가지고 있는 지식과 인프라로 지역여성들의 생활을 더욱 더 윤택하게 하고, 지역 발전에 함께 하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노원구청과 함께 하는 지역연계 프로그램을 계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은 나이 들어서 새로운 배움을 시작할 수 있는 수료자들의 용기에 깊은 감동을 받았고, 10주간의 시간동안 이루어 낸 성과들에 대해 축하한다, “앞으로도 계속 서울여대의 관심과 지원을 요청 한다고 축하인사와 함께 소감을 전했다.

 

 

한편, 서울여대 미래교육단은 평생교육원과 보육교사교육원으로 나뉘어 운영되고 있으며, 학점은행제를 비롯하여 문화 및 예술 교양강좌 등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에듀동아 정승아인턴 기자 edudonga1@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기사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