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엔터

세금분야 베스트셀러 ‘투에이스의 부동산 절세의 기술’, 전면개정판 발간

입력 : 2018-05-17 17:47:26 신유경인턴 기자





 

도서출판 지혜로는 세금분야에서 3년 연속 독보적인 베스트셀러였던 투에이스의 부동산 절세의 기술전면개정판을 출간했다17일 밝혔다.

 

 

이 책은 어렵기만 한 이론서가 아닌, 실제 부동산 투자자인 저자가 투자자의 입장에서 필요한 정보만을 골라, 세금을 알기 쉽게 풀어냈다. 김동우 저자는 각종 투자 커뮤니티 섭외 1순위로 꼽히는 최고의 부동산 세금 강사이다.

 

‘8.2 부동산 대책으로 부동산 규제가 강화된 지금, 투자자들의 가장 큰 관심사는 다주택자 양도세 중과 규정 및 준공공임대주택임이다. 저자는 최근 투자자들이 가장 궁금해 하는 부분과 개정된 세법을 모두 반영하여 이 책 한 권에서 해법을 찾을 수 있도록 했다.

 

그는 25년간 은행에서 근무했지만 IMF 한파에 밀려 퇴직한 후, 오랜 방황 끝에 전업투자자 및 임대사업자로서 제2의 삶을 시작했다. 700여만 원으로 매입한 낡은 빌라를 시작으로 13년간 다양한 투자 방식을 두루 섭렵한 뒤, 현재는 약 80채의 부동산을 임대하고 있다.

 

김동우 저자는 세금 정책이 바뀌었다고 투자를 못하는 상황이 와서는 안 된다투자 전략은 정부의 정책에 따라 유동적으로 변해야 하고, 바뀐 정책에 따른 절세의 방법을 끊임없이 연구하고 활용하는 것이 진정한 투자자의 자세라고 밝혔다.

 

김대종 세종대 경영학과 교수는 저자는 우리나라 최고의 세금전문가라며 그는 이론이 아니라 실제 경험을 통하여 배운 지식이기에, 많은 사람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 책은 양도세와 종합소득세, 매매사업자, 그리고 임대사업자까지 꼭 보아야 하는 세금 필독서라며 강력히 추천했다. 


▶에듀동아 신유경인턴 기자 edudonga@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기사공유